원주시, 과태료 체납 차량 번호판 영치 도내 최고 실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원주시, 과태료 체납 차량 번호판 영치 도내 최고 실적!

612대 영치, 2억2천여만 원의 체납액 징수

원주시가 자동차 과태료 체납 일소를 위한 체납 차량 등록번호판 영치를 연중 실시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에만 612대를 영치해 2억2천여만 원의 체납액을 징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원주시는 지난 9월 말 기준 501대의 번호판을 영치하고 1억7천여만 원을 징수해 강원도 전체 866건 중 58%, 전체 징수액 3억 3천여만 원 중 52%를 차지하는 등 도내 최고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원주시는 상시 주간 영치와 더불어 매월 1회 이상 야간 영치, 원주경찰서와의 합동단속 등을 실시했다.

특히, 자동차 과태료 체납 일소를 위한 자치단체와 경찰서의 합동단속은 도내에서 처음 시행한 것으로, 올해 4회에 걸친 단속을 통해 10대의 체납 차량을 적발해 368만 원의 체납액을 현장에서 징수하기도 했다.

한편, 원주시는 시민 안전 확보를 위해 단순 체납 차량은 물론 불법운행차량, 일명 대표차량 영치를 목적으로 관련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4대의 불법운행차량 번호판을 관계기관에 인계하는 성과도 거뒀다.

이병철 교통행정과장은 “앞으로도 기존 징수 기법을 개선‧보완하는 동시에 신규 징수대책을 적극 도입해 자주재원 확보 및 법질서 확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강원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