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청렴도 평가 지난해 대비 2등급 상승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해관리공단, 청렴도 평가 지난해 대비 2등급 상승

종합청렴도 2등급, 외부청렴도도 전년대비 1등급 상승

광해관리공단의 올해 종합청렴도 등급이 지난해에 비해 2등급 상승했다.

국민권익위원회가 5일 발표한 612개 공공기관의 올해 청렴도 평가결과에 따르면 종합청렴도 점수가 전년대비 0.37점 상승한 8.54점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공단은 5등급 중 4등급을 받았으나 올해 청렴도 평가결과에서 종합청렴도 2등급으로 전년대비 2등급 상승했으며, 외부청렴도도 전년대비 1개 등급 상승했다.

공단은 그간 청렴 우수기관 달성을 목표로 지속가능한 반부패・청렴시책을 수립하고 청렴한 조직문화 정착과 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이청룡 이사장은 취임 직후 인사청탁 등 부패 엄중처벌 의지를 전 직원에게 천명하고 ‘반부패 개혁으로 청렴한국 실현’이라는 정책기조에 부응하기 위해 채용비리 및 인사 청탁근절 청렴 서약식을 개최했다. 또한 갑질피해 신고센터를 개설, 운영하고 있다.

이청룡 공단 이사장은 “전 직원이 솔선수범해 청렴도 향상을 위해 노력한 것이 올해 등급상승의 주요인”이라며 “앞으로도 반부패․청렴정책을 꾸준히 추진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강원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